logo

사랑방

자유게시판


지난 10여년 간,
저희 부부는 `깊은` 상처를 보면서 살아 왔습니다.


어디에 난 상처냐구요?
저희 집 식탁(Dining Table) 가운데에 놓았던 
뜨거운 그릇에서 새겨진 요렇게 생겨먹은 자국이었습니다.

식탁 테이블 1.jpg

이걸 어떻게 없앨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일까?
- 이 사람 저 사람에게 물어 보았지만, 모두 다 하는 이야기는 똑 같이,
"Sanding을 하고서 다시 칠해야 합니다"


미루고 미루던 그 Sanding 작업을 드디어 하려고 작정을하고 나서, 
하기 전에,
마지막으로 YouTube에 물어 보았더니.....
아주 의외의 방법을 찾았고,
문제가 간단히 해결이 되었기에 같이 나누어 봅니다.



1. 제일 쉽게, 경제적으로 해결하는 방법

 


2. 또 다른 방법은
돈을 조금 들였더니 ($10미만),
아주 새 테이블과 같이 변하였답니다.


이 방법 말고도, 치약, 재(Ash)등으로도 없애는 방법들도 있다고.... 이야기하지만,
새롭게 태어난 모습에 매우 만족하고 감사해합니다 !!!
조회 수 :
396
등록일 :
2017.08.09
04:37:35 (*.202.185.219)
엮인글 :
http://www.standrewkimchicago.org/xe/MyStory/629151/e2e/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standrewkimchicago.org/xe/62915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Links to St. Charles Borromeo Catholic Church admin 2015-02-22
공지 "천주교 책 읽어줍니다, 소리도서 서비스" 바오로 부제 2013-06-05
464 테레사 수녀님은 영웅적이었습니다.하지만 당신이 생각하는 이유가 아닐 수도 있습니다. by Elise Harris 박종희미카엘 2017-12-30
463 Mother Teresa was heroic – but maybe not for the reasons you think By Elise Harris 박종희미카엘 2017-12-30
462 After Advent Lecture-1 given by Fr. Lee 박종희미카엘 2017-12-03
461 After Advent Lecture given by Fr. Lee 박종희미카엘 2017-12-02
460 U.S. Catholic Community Delivers Climate Change Letter to President Trump and Congress 박종희미카엘 2017-11-16
459 새 「로마 미사 경본」(한국어판) 살펴보기 - [가톨릭평화신문] [1] file 바오로부제 2017-11-15
458 Bishop Joseph M. Siegel Appointment - Evansville교구의 6대 주교로 임명됨 file 바오로부제 2017-10-18
457 The Story of Fr. Pedro Opeka and the Akamasoa [1] 바오로부제 2017-10-07
456 Catholic Energy info Michael 2017-10-02
455 [YouTube] Civil Conversations Event - Philadelphia 바오로부제 2017-08-31
454 [가톨릭 신문] 종교개혁 500주년, 한국교회는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1] 바오로부제 2017-08-25
453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행사 This Changed Everything - - - 500 Years of the Reformation 바오로부제 2017-08-23
452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종교개혁 500주년과 가톨릭 - - - 루터에게 감사할 수 있다 바오로부제 2017-08-23
» [내가 배운 생활의 지혜] 요걸 모르고 살아 왔다니.... file 바오로부제 2017-08-09
450 [전주MBC 특집 다큐멘터리] 미네소타 아리랑 1-2부 file admin 2017-07-25
449 백년을 살아보니 - 김형석 연세대학교 명예교수 admin 2017-07-23
448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사랑으로 죽은 이들" 성인 된다 - 프란치스코 교황 바오로부제 2017-07-18
447 Pope Francis wants to hear from young people 바오로부제 2017-07-18
446 ‘흥남철수 작전 기적’ 이룬 라루 선장, 교황청에 ‘성인’ 추천된다 바오로부제 2017-07-18
445 [삼종기도] “하느님 말씀을 받아들이도록 마음을 열자” 바오로부제 2017-0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