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18.png


오늘은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입니다.

“나를 기억하여 이를 행하여라.” 하신 주 예수님의 말씀대로,
교회는 성찬의 식탁에서 빵을 먹고 잔을 마실 적마다 주님의 죽음을 전합니다.
빵과 술의 형상 안에 온전히 계시며
당신의 몸과 피로 우리를 길러 주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선포하며,
이웃을 위해 자신을 내어놓기로 다짐합시다. 아멘.

- 매일 미사 책에서 -